[문화]메시, PSG 떠나 미국행 유력

연봉 5,000유로, 인터 마이애미로


ⓒ Sky Sports


리오넬 메시(Lionel Messi)가 소속팀 PSG를 떠나 미국 MLS의 인터 마이애미(Inter Miami CF)로 이적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간 메시는 바르셀로나 복귀와 사우디아라비아의 알힐랄의 제안을 받았다고 알려져왔는데요, 메시는 스페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돈을 원했다면 사우디아라비아를 택했을 것"이라고 말하며 바르셀로나 복귀에 대해서는 "돌아가고 싶었지만 내가 돌아간다면 다른 선수가 떠나야 한다는 것을 들었다. 그건 원하지 않았다"라고 밝히며 사실상 미국행을 인정했습니다.


현재 인터 마이애미는 잉글랜드 축구 레전드 데이비드 베컴이 공동 소유 중이며, 메시에게는 연봉 5,000유로(약 700억 원)을 제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Editor: 정민


NON LABEL
NEWSLETTER


논라벨이 선택한 이야기들을 메일로 받아보세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취향을 모아 

여러분의 메일함에 조용히 넣어두고 갈게요.